춤, 현장

시서화가 어우러진 한국 춤의 정취 맛보기

김혜라_춤비평가

2019. 10.

대전시립무용단에 새로 부임한 황재섭 안무가의 기획 공연 〈감독전〉(9.10.대전시립연정국국악원)이 이목을 집중시켰다. 본 기획 공연에서는 6개 시·도립무용단의 예술감독들이 직접 무대에서 춤꾼으로서 자신들의 개성 있는 춤집을 선보였다. 인천시립무용단의 윤성주, 경기도립무용단의 김충한, 제주도립무용단의 김혜림, 강원도립무용단의 윤혜정, 울산시립...

피나 바우쉬 타계 10주기… 탄츠테아터 부퍼탈의 현재 모습은?

장지영_국민일보 기자, 공연 칼럼니스트

2019. 09.

최근 인스타그램 등 각종 SNS에서 핫한 전시는 복합문화공간 피크닉에서 열리는 〈페터 팝스트: White Red Pink Green〉이다. 이곳에서 사진을 찍으면 ‘인생샷’이 나온다는 입소문 덕분이다. 전시를 구성하는 요소 가운데 흰눈이 쌓인 자작나무 숲, 빨간 장미 언덕, 분홍색 카네이션 들판, 카펫 같은 녹색 잔디밭 등의 설치미술이...

화이트큐브에 불어넣은 춤바람

김인아_〈춤웹진〉 기자

2019. 07.

블랙박스 속 공연을 벗어나 화이트큐브에서 전시되는 춤이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 최근만 해도 지난 5월 질 조뱅의 가상현실 춤 프로젝트 〈VR-1〉이 송은아트스페이스에 소개됐고, 부퍼탈 댄스시어터의 무대를 책임져온 페터 팝스트가 피나 바우쉬의 아이코닉한 무대를 재구성한 전시 〈WHITE RED PINK GREEN〉이 오는 10월까지 피크...

글쓰기는 안무의 보조가 아닌 필수 능력

김인아_ 〈춤웹진〉 기자

2019. 05.

공연을 앞둔 창작자는 일반인들이 어려워하는 작품을 잘 소개하고 전달하는 방법이 없는지 고심하기 마련이다. 창작을 진행하는 창작자는 안무 노트를 어떻게 마련하면 좋을지 으레 생각하게 된다. 해외 공연을 준비하는 사람은 해외 기관에 지원 신청 시에 필요한 자기 소개서를 잘 작성하는 방법을 알고 싶어 한다. 이런 현장의 고민들을 반영하여 서울무용센터에서는...

실험정신의 부재, 차세대다운 열전인가?

김혜라_춤비평가

2019. 04.

다음세대를 견인할 “차세대”를 키워내는 일은 춤 분야의 숙제이자 희망이다. 그 중 한국 예술창작아카데미의 ‘차세대열전’이 매개체 중 하나이며 그 역할이 기대되고 있다. 기존 아야프(AYAF)를 개편하여 2016년부터 매년 시행된 이 사업은 만35세 이하 즉 신진 안무가들에게만 열려있는 등용문으로 시스템적 지원 장치이다. 이는 단순 재...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